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홈페이지 위치정보

본문시작

테마여행 목록

짜장면 먹으며 떠나는 인천 타임슬립 여행
인천
역사속으로, 맛있는여행

짜장면 먹으며 떠나는 인천 타임슬립 여행

도시라는 이유로 여행지에서 쉽게 제외되는 곳이 있다. 수도권에서 1시간 남짓 차로 움직여 도착할 수 있는 인천이 그렇다. 붉은빛을 머금은 중국 거리 차이나타운, 짜장면의 역사가 집약된 짜장면 거리와 짜장면박물관, 한국 근대역사를 품고 있는 개항장의 모습을 모아둔 인천개항박물관과 근대건물전시관. 서울이 그렇듯 옛 시간의 흔적을 진하게 품고 있는 인천으로 여행을 떠난다.

여행코스와 테마이야기

인천 지도2
[인천 차이나타운] 인천에서 만난 중국 거리 1 [인천 차이나타운] 인천에서 만난 중국 거리 2 [인천 차이나타운] 인천에서 만난 중국 거리 3

테마이야기

[인천 차이나타운] 인천에서 만난 중국 거리

1883년 인천항 개항 이후 중국인이 몰려와 형성된 차이나타운은 패루 너머부터 시작된다. 건물마다 걸려 있는 중국어 간판, 붉은 칠이 된 가로등, 홍등을 늘어뜨린 상점들이 만들어낸 붉은빛의 거리 모습은 중국 고유의 독특한 문화를 여실히 보여준다.

30여 개의 중국 음식점이 모여 있는 짜장면 거리, 짜장면 관련 자료를 전시 중인 옛 공화춘 건물인 짜장면박물관, 인천 개항 역사를 모아 둔 개항박물관, 중국 웨이하이 시에서 기증한 패루 선린문, 중국 정원 한중원, 청일조계지계단, 중국 청도에서 기증한 공자상, 중국식 사찰 의선당 등 한국의 근현대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곳들이 가득하다. 짜장면, 옹기병, 월병, 공갈빵, 양꼬치 구이 등 중국 냄새 물씬 풍기는 먹거리가 여행의 재미를 더한다.

Tip

한국 짜장면 발상지, 공화춘의 짜장면

공화춘은 19세기 말 짜장면을 처음 팔기 시작한 곳이다. 원조 공화춘은 1980년대에 문을 닫았고, 옛 공화춘의 맛을 잇는 취지로 인천 중구 복성동3가 인천차이나타운 짜장면 거리에 새로운 공화춘이 지어졌다. 공화춘 짜장면은 소스에 큼직한 새우를 많이 넣어 건더기가 푸짐하고 면과 따로 나와 부어 먹는 것이 특징이다. 끝 맛이 자극적이지 않으며 일반 소스에 비해 덜 질퍽하다.

특산품 / 지역명물 업체명과 연락처

인천 바다의 선물, 까나리액젓

인천의 까나리액젓은 달착지근한 끝 맛의 여운이 좋다. 인천에서 손꼽히는 청정지역 백령도에서 잡은 까나리를 소금 절임으로 1년간 숙성시켜 진하고 깊은 맛이 있다. 사곳냉면(032-439-1654) 등 백령도식 메밀냉면을 내는 음식점에서는 간장 대신 까나리액젓을 손님 식탁에 함께 내어 간을 맞추는 양념으로 사용하기도 한다.

특산품 / 지역명물 업체명과 연락처
옹진수산업협동조합 032-865-2256
나주젓갈상회 032-433-5163

스크랩 프린트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