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홈페이지 위치정보

추천가볼만한곳 게시글 상세보기

카누 타고 즐기는 유유자적 물레길

  • 지역 : 강원도 춘천시
  • 조회 : 20931
  • 최종수정일 : 2017.04.25

춘천 물레길 춘천 물레길

강원도 춘천시 송암동 일원

제주 올레길을 시작으로 걷기 열풍이 불었다. 지리산 둘레길, 북한산 둘레길이 생긴지도 오래다. 걷기는 이제 여행의 한 패턴으로 자리잡았다. 호반의 도시 춘천에는 걷기 길과는 또 다른 길이 있다. 의암호 일대를 카누로 여행하는 ‘물길’이다. 이 길은 ‘물레길’이라는 멋진 이름이 붙어 있다.

카누는 우리에게 익숙한 레저는 아니다. 주변에서도 카누를 체험했다는 이를 만나기도 쉽지 않다. 혹시 배우기가 어렵지 않을까 하는 걱정은 접어두어도 된다. 30분이면 누구나 물살을 가르며 호반을 미끄러지듯 멋지게 나아갈 수 있다.

카누 배우는 외국인 카누 배우는 외국인

카누는 북미 인디언들이 즐겨타던 배다. 강이나 바다에서 교통수단, 수렵도구로 사용했다. 흔히 카약과 혼동하는데, 카누는 한쪽에만 날이 달린 노를 사용하는 반면 카약은 양쪽에 날이 달린 노를 사용한다. 또한 카약은 배의 덮개가 있지만 카누는 덮개가 없다. 카약이 민첩하고 다이나믹한 반면, 카누는 느리고 여유롭다. 카약은 에스키모인들이 주로 탔다고 전해진다.

카누를 만드는 재료는 자작나무, 바다표범 가죽 등 다양한데, 춘천 물레길에는 적삼나무로 만든 클래식 우든 카누가 사용된다. 일일이 손으로 나무를 붙여 만들며 무게가 20kg 안팎으로 가볍고 탄성이 좋다. 성인 남성이 들고 어디든 이동할 수 있는데다 최대 400kg까지 짐도 실을 수 있어 캠핑과 낚시 등 다양한 아웃도어 레저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열흘 정도의 시간을 내면 자신만의 카누를 직접 제작할 수도 있다고 한다.

물레길에는 다양한 코스가 있다. 가장 쉬우면서도 대중적인 코스는 ‘붕어섬 길’ 코스. 송암스포츠센터에 자리한 물레길 운영사무국에서 출발해 붕어섬을 한 바퀴 돌아본다. 붕어섬을 왼쪽으로 돌면서 삼악산과 의암댐을 바라보는 풍경이 탄성을 자아내게 할 정도로 아름답다. 카누잉 중 잠시 붕어섬에 들려 휴식을 취하는 것도 이 코스의 장점이다. 약 4km. 1시간 정도가 소요된다. 이외에도 물레길의 기본 코스인 ‘스카이워크 길’(3km, 약 1시간 소요)과 중도 생태공원 일대를 관광하는 ‘중도 길’(5km, 약 2시간 소요)이 있다. 코스는 선택사항이 아니기 때문에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그날의 기상환경에 따라 달라진다.

물레길 물레길 물레길

카누의 묘미는 느리고 여유롭다는 것. 패들링(노젓기)을 하면 배는 고요히 물살을 가르며 앞으로 나아간다. 카약이나 수상스키나 요트와는 또 다른 느낌이다. 부드럽게 수면을 미끄러지는 카누는 타는 이의 마음을 가라앉혀준다. 주위 풍경도 새롭게 다가오며 쉽게 자연과 동화될 수 있는 것 같다. 구름이 흘러가는 것도 보이고 노에 물살이 떨어지는 소리까지 들린다. 이게 모두 카누가 느리기 때문이다. 한결 여유롭게 주위 풍경을 즐길 수 있다는 것 그리고 마음 내키는 곳에 배를 세우고 자연을 느낄 수 있다는 것, 이것이 카누만의 매력이다.

물안개가 피는 요즘 같은 가을철이면 카누는 더 매력 있는 레저가 된다. 우윳빛 물안개를 헤치며 유유히 앞으로 나아가는 기분은 마치 구름 속을 떠다니는 듯 한 느낌. 안개 속에 아련히 떠 있는 섬이며 날개를 퍼득이며 날아가는 물새의 풍경은 이곳이 천국이 아닐까 하는 착각에 빠지게 할 만큼 아름답다.

자, 이제 카누에 익숙해졌다면 본격적으로 의암호 주변 여행에 나서보자. 가장 먼저 만나는 곳은 붕어섬. 1967년 의암댐이 만들어지면서 생겨났다. 인근에 위치한 삼악산에서 내려다보면 꼬리 잘린 붕어가 떠 있는 것 같다고 해서 이름붙었다. 현재 태양광발전단지를 조성중이다.

아이들과 함께 갔다면 애니메이션 박물관에 꼭 들러보기를 권한다. 국내 유일의 애니메이션 박물관으로 애니메이션에 관련된 모든 것을 한 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다. 애니메이션의 역사와 원리, 제작 과정 등을 살펴볼 수 있으며 아트갤러리, 입체극장, 음향제작 체험실 등 다양한 체험도 즐길 수 있다.

애니메이션박물관 애니메이션박물관

춘천 여행에서 닭갈비와 막국수를 빼놓으면 허전하다. 춘천 명동에는 닭갈비 골목이 있는데 약 20여개가 넘는 닭갈비집이 영업중이다. 춘천 지역을 통틀어서는 약 500여개 이상의 업소가 성업 중이라고 한다.

닭갈비 닭갈비 골목 [왼쪽/오른쪽]닭갈비 / 닭갈비 골목

막국수 역시 춘천의 대표음식. 1970년대부터 춘천 도심지 곳곳에 생겨나기 시작한 막국수 전문점은 현재 150개 이상을 달하고 있다. 각종 야채와 소스를 곁들인 쟁반막국수, 뜨거운 육수에 말아먹는 온면막국수를 비롯해 산채막국수, 꿩막국수 등 막국수의 종류 또한 다양해지고 있다.

막국수 막국수

막국수 체험박물관도 있는데, 춘천의 대표 요리인 막국수에 대해 알아보고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다. 거대한 맷돌 모형이 있는 박물관 1층에서는 메밀의 생태와 효능, 유래와 분포 등을 알려준다. 또 전통적인 메밀 재배 방법과 현재의 제분, 반죽, 제면 방식도 보여준다. ‘막국수 만들기’ 체험도 해볼 수 있는데, 메밀가루를 반죽해 면을 뽑고 삶아 식당에서 곧바로 시식해볼 수 있다. 체험 비용은 5천 원이다.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

명동 닭갈비골목에서 중앙시장이 가깝다. 200여 개가 넘는 점포가 이어지는데 시장의 뒷골목에 10여점의 벽화와 설치미술 작품이 있는 ‘골목갤러리’, 시장의 옛 물건들을 통해 지역의 역사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는 ‘시장박물관’ 등이 눈길을 끈다.

남이섬도 찾아보자. 아기자기한 건물들과 나무가 가득한 산책길로 유명하다. 특히 메타세쿼이아와 잣나무, 자작나무 등이 들어선 숲길은 남이섬에서도 가장 운치 있는 곳. 섬 안에는 기념품을 파는 가게와 식당 등이 들어서 있어 하루 쯤 돌아보기에 좋다.

남이섬 남이섬

<당일 여행 코스>
춘천물레길 카누체험→애니메이션박물관→명동 닭갈비골목→중앙시장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춘천물레길 카누체험→애니메이션박물관→명동 닭갈비골목→중앙시장
둘째 날 / 막국수체험박물관→남이섬

여행정보

관련 웹사이트 주소
문의전화
  • 춘천시청 관광정책과 033)250-3089
  • 사단법인 물레길 033)251-9600
  • 애니메이션 박물관 033)245-6470
  • 남이섬 031)580-8114
대중교통 정보
  • [버스]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춘천시외버스터미널 20분 간격 운행. 1시간 10분 소요. 동대구고속버스터미널에서 1시간 간격 운행. 4시간 소요.
    * 문의 : 춘천시외버스터미널 033)241-0285
  • [지하철] 상봉역에서 춘천역까지 운행. 첫차 오전 5시 10분. 막차 오후 11시.
자가운전 정보
  • 서울 출발 : 서울춘천고속도로-춘천IC
  • 광주 출발 : 호남고속도로-경부고속도로-중부고속도로-영동고속도로-중앙고속도로-서울춘천고속도로-춘천IC
  • 부산 출발 : 부산대구고속도로-중앙고속도로-서울춘천고속도로-춘천IC
숙소
주변 음식점
  • 샘밭 숯불 닭갈비·막국수 : 닭갈비·막국수, 신북읍 신샘밭로, 033)242-1712
  • 부안막국수 : 막국수, 춘천시 후석로344번길, 033)254-0654
  • 단우물막국수 : 막국수, 신북읍 신북로, 033)242-1345
  • 우성닭갈비 (본점) : 닭갈비, 춘천시 후만로, 033)254-0053
  • 일점오닭갈비 : 닭갈비, 춘천시 후만로, 033)253-8635
축제와 행사 정보
주변 볼거리
  • 청평사, 소양호, 도립화목원, 삼악산, 국립춘천박물관, 제이드가든, 강촌

글, 사진 : 최갑수(여행작가)

※ 위 정보는 2017년 4월에 갱신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에 사용된 텍스트, 사진, 동영상 등의 정보는 한국관광공사가 저작권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기사의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

  • 담당부서 : 국내관광진흥팀
  • 등록 및 수정문의 : 033-738-3413
  • 관광안내문의 : 1330(일반, 공중전화, 핸드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