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홈페이지 위치정보

추천가볼만한곳 게시글 상세보기

첩첩 산골 은둔의 유토피아를 찾아서, 양양 미천골자연휴양림

  • 지역 : 강원도 양양군
  • 조회 : 5000
  • 최종수정일 : 2017.06.12

미천골은 계곡 전체가 비경이라 할 정도로 풍광이 빼어나다. 미천골은 계곡 전체가 비경이라 할 정도로 풍광이 빼어나다.

6월의 뜨거운 태양을 피해 숲으로 들자. 청정한 계곡이 펼쳐진 강원도 첩첩 산골은 어떨까. 백두대간 구룡령 아래 자리한 미천골자연휴양림은 은둔하기 좋은 곳이다. 울창한 숲길을 지나 신비로운 불바라기약수터에서 목을 축이고, 얼음처럼 차가운 계곡에 발 담그고 세상을 잠시 잊어보자. 휴양림에서 묵은 다음 날에는 양양의 바다를 찾아간다. 가는 길에 해담마을에서 수륙양용자동차 타고 스릴을 즐기고, 송천떡마을에서 전통 방식으로 만든 떡도 맛보자. 갈대 흐드러진 남대천연어생태공원을 거닐고, 푸른 바다가 펼쳐진 낙산사에서 여행의 대미를 장식한다.

구룡령 정상에서 바라본 백두대간의 웅장한 모습 구룡령 정상에서 바라본 백두대간의 웅장한 모습

미천골자연휴양림은 가는 길 자체가 여행이다. 수도권에서 멀고 먼 첩첩 산골에 자리한 까닭이다. 인제군 기린면 진동리에서 조침령터널을 통과하기보다 홍천군 내면에서 구룡령을 넘는 방법을 추천한다. 구불구불 이어진 구룡령 꼭대기에 오르면 차를 세우고 둘러보자. 양양 이정표가 반기는 곳에 서면, 양양 쪽으로 거대한 산맥이 물결친다. 백두대간이 우람한 근육을 자랑하며 흘러가는 모습은 언제 봐도 감동적이다. 첩첩 산줄기 중에 가장 높은 곳이 설악산 대청봉이다.

시원한 계곡 옆에 자리 잡은 미천골자연휴양림 시원한 계곡 옆에 자리 잡은 미천골자연휴양림

구룡령에서 내려와 미천골자연휴양림 안내판을 보고 우회전하면 비로소 미천골이 시작된다. 반질반질한 암반이 펼쳐진 수려한 계곡 덕분에 왠지 신비의 땅으로 들어가는 느낌이다. 미천골은 백두대간 약수산(1306m)과 응복산(1360m) 사이에서 발원해 남대천으로 흘러가는 후천의 최상류다. 계곡물은 가물어도 마르지 않을 뿐만 아니라 어디서든 그냥 마셔도 될 만큼 깨끗하다.

미천골 초입에 있는 양양 선림원지 미천골 초입에 있는 양양 선림원지

미천골자연휴양림 매표소를 지나 1km쯤 오르면 양양 선림원지가 반긴다. 절터로 가는 돌계단을 오르면 예상외로 너른 터가 펼쳐진다. 절터에는 보물로 지정된 삼층석탑과 승탑, 홍각선사탑비 등이 덩그러니 남아 빛난다. 1000년도 훨씬 전에 새겨진 탑과 승탑의 조각이 살아 있는 듯 꿈틀거린다. 통일신라 시대인 804년 순응법사가 창건한 선림원은 홍각선사가 중창하면서 선종의 대표적인 절집으로 자리 잡았다. 10세기를 전후한 어느 해 산사태에 휩쓸리면서 갑자기 사라진 것으로 추측한다. 전성기에는 공양을 짓기 위해 씻은 쌀뜨물이 계곡에 하얗게 흐를 정도로 수도승이 많았다고 전한다. 그래서 계곡 이름이 '미천(米川)골'이다.

불바라기약수터 가는 길에 백두대간이 키운 숲이 울창하다 불바라기약수터 가는 길에 백두대간이 키운 숲이 울창하다

숲속의집 제2지구, 야영장 등 미천골자연휴양림 시설물을 지나 계곡을 5km쯤 거슬러 오르면 숲속의집 제3지구에 닿는다. 여기가 불바라기약수터로 오르는 출발점이다. 입구에는 차량 차단기가 내려졌고, '불바라기약수 5.7km' 이정표가 보인다. 경사가 완만한 임도라 3시간이면 다녀올 수 있다. 산양 지킴이 구조대 초소를 지나면 미천골 정자가 보인다. 정자 앞으로 높이 약 70m 상직폭포가 콸콸 쏟아진다. 폭포를 지나면 그야말로 무주공산이다. 길은 응복산의 품을 부드럽게 파고든다. 계곡물 소리, 새소리, 바람이 울창한 나무를 할퀴는 소리를 친구 삼아 걷고 또 걷는다.

불바라기약수는 청룡폭포 상단 바위에서 흘러나온다. 약수가 닿는 곳이 붉게 물들었다. 불바라기약수는 청룡폭포 상단 바위에서 흘러나온다. 약수가 닿는 곳이 붉게 물들었다.

어느덧 불바라기약수 삼거리. 여기서 임도를 벗어나 계곡 옆 오솔길로 접어든다. 징검다리를 서너 번 건너면 좁은 계곡에 갑자기 폭포수 쏟아지는 소리가 울려 퍼진다. 정면이 청룡폭포이고, 오른쪽에 황룡폭포가 있다. 불바라기약수는 사람이 접근할 수 없는 청룡폭포 상단 바위에서 흘러나온다. 거기에 긴 호수가 연결되어 폭포 중간쯤 암반으로 약수가 떨어진다. 약수를 만나는 암반은 철분 때문에 온통 붉은색을 띤다.

불바라기약수터에서 내려와 시원한 계곡물에 탁족하는 맛이 일품이다. 불바라기약수터에서 내려와 시원한 계곡물에 탁족하는 맛이 일품이다.

불바라기라는 이름은 '불 바닥'에서 나왔다. 철이 많은 미천골 곳곳에 대장간이 들어서 온통 불 바닥이었다고 한다. 물맛이 강해 목젖이 불을 삼킨 듯 뜨겁게 느껴질 정도여서 불바라기라고 불렸다는 말도 있다. 한 모금 들이켜니, 불처럼 뜨거우면서도 탄산이 든 약수가 시원하다. 잠시 후 내 안에 막힌 뭔가가 뚫린 느낌이 든다. 내려오는 길에는 탁족을 즐기자. 차가운 계곡물에 발 담그고 하늘을 쳐다보면 세상 부러울 것이 없다.

해담마을에서 뗏목 체험을 즐기는 학생들 해담마을에서 뗏목 체험을 즐기는 학생들

미천골자연휴양림에서 하룻밤 은둔을 즐겼으면 다음 날은 양양 바다를 향해 길을 나서자. 가는 길은 물을 따라 내려가면 된다. 후천은 미천골과 몸을 섞은 뒤 남대천으로 변하고, 결국 바다를 만난다. 미천골에서 후천을 따르면 해담마을이 나온다. 마을 앞으로 깨끗한 후천이 흐르고, 사방을 수려한 봉우리들이 감싼다.

해담마을의 명물 수륙양용자동차는 거친 물길을 지나 스릴이 넘친다. 해담마을의 명물 수륙양용자동차는 거친 물길을 지나 스릴이 넘친다.

해담마을은 전국에서 잘나가는 체험 마을 중 하나다. 주민들은 알려지지 않은 오지를 색다른 자연 체험 공간으로 만들었다. 계곡은 수륙양용자동차를 타는 기막힌 코스가 됐고, 나무가 빽빽한 숲은 삼림욕장, 널찍한 계곡 옆 공간에는 통나무집과 야영장이 들어섰다. 해담마을에서 가장 인기 있는 레포츠는 단연 수륙양용자동차 타기다. 천혜의 숲과 계곡, 대자연을 배경으로 즐기는 수륙양용자동차 타기는 놀이기구와 다른 스릴을 만끽할 수 있다.

떡 만들기 체험장과 숙소 등이 잘 갖춰진 송천떡마을 떡 만들기 체험장과 숙소 등이 잘 갖춰진 송천떡마을

해담마을에서 다시 후천을 따라 내려가면 송천떡마을이 나온다. 마을 입구 간이 상점에서 그날 만든 떡을 판다. 일단 여기서 떡을 맛보는 게 순서다. 인절미, 수리취떡 등 어느 걸 먹어도 맛나다. 장작불에 삶은 떡쌀을 떡메로 치고 손으로 주무르는 전통 방식으로 만들기 때문이다. 주민들은 매일 새벽 2시부터 6시까지 떡을 만든다. 마을 안쪽에는 떡 만들기 체험과 숙박할 수 있는 시설이 마련되었다.

남대천연어생태공원은 갈대와 강물이 어우러져 풍광이 빼어나다. 남대천연어생태공원은 갈대와 강물이 어우러져 풍광이 빼어나다.

양양 시내에 들어서면 후천은 남대천과 몸을 섞는다. 남대천은 영동 지역에서 가장 맑고 긴 강으로, 연어가 돌아오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남대천연어생태공원에는 우거진 갈대 사이에 생태관찰로가 조성되었다. 느긋하게 걷다 보면 갈대 사이로 남대천이 불쑥 나타나고, 멀리 낙산대교가 눈에 들어온다. 주민들이 남대천 주변을 산책하는 모습이 평화롭다.

낙산사 창건 설화를 간직한 홍련암 낙산사 창건 설화를 간직한 홍련암

남대천이 바다와 만나는 지점에서 조금 올라가면 양양의 자랑, 낙산사를 만난다. 낙산사는 설악산 줄기가 동쪽 바다로 잦아들면서 너른 동해를 향해 선 오봉산(낙산)의 품 안에 자리한다. 거대한 해수관음상 앞에서는 바다와 설악산이 흘러가는 모습이 장관이다. 일출이 유명한 의상대를 지나면 바닷가 석굴에 자리한 홍련암이 나온다. 의상대사가 관음보살을 친견하고 낙산사를 세웠다는 창건 설화를 간직한 곳이다. 홍련암의 관음보살은 간절하게 절을 올리는 아낙을 미소 띤 얼굴로 바라본다.

<당일 여행 코스>
구룡령→미천골자연휴양림 입구→양양 선림원지→불바라기약수→미천골자연휴양림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구룡령→미천골자연휴양림 입구→양양 선림원지→불바라기약수→미천골자연휴양림
둘째 날 / 미천골자연휴양림→해담마을→송천떡마을→남대천연어생태공원→낙산사

여행정보

관련 웹사이트 주소
문의전화
  • 양양군청 문화관광과 033)670-2229
  • 미천골자연휴양림 033)673-1806
  • 해담마을 033)673-2233
  • 송천떡마을 033)673-8977
  • 낙산사 033)672-2447
대중교통 정보
  • [버스] 서울-양양, 서울고속버스터미널에서 하루 17회(06:30~23:30) 운행, 약 2시간 50분 소요.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직행 하루 9회(07:00~19:50) 운행, 약 2시간 50분 소요.
    * 문의 : 서울고속버스터미널 1688-4700 코버스 www.kobus.co.kr 동서울종합터미널 1688-5979, www.ti21.co.kr
자가운전 정보
  • 서울춘천고속도로 동홍천 IC→구룡령로→구룡령→미천골자연휴양림
숙소
주변 음식점
  • 천선식당 : 뚜거리탕(꺽저기탕)·은어구이, 양양읍 남대천로, 033)672-5566
  • 실로암메밀국수 : 막국수·보쌈, 강현면 장산4길, 033)671-5547
  • 달래촌 : 약산채밥상, 현남면 화상천로, 033)673-2201
  • 해녀횟집 : 섭국·물회, 손양면 수산1길, 033)671-9977
주변 볼거리
  • 양양 진전사지, 하조대, 남애항, 오산리 선사유적박물관

글, 사진 : 진우석(여행작가)

※ 위 정보는 2017년 5월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에 사용된 텍스트, 사진, 동영상 등의 정보는 한국관광공사가 저작권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기사의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

  • 담당부서 : 국내관광진흥팀
  • 등록 및 수정문의 : 033-738-3413
  • 관광안내문의 : 1330(일반, 공중전화, 핸드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