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홈페이지 위치정보

추천가볼만한곳 게시글 상세보기

연꽃의 바다로 떠나는 감성 여행

  • 지역 : 강원도 화천군
  • 조회 : 3647
  • 최종수정일 : 2017.06.28

비 오는 날 서오지리는 여행자의 감성을 건드린다. 비 오는 날 서오지리는 여행자의 감성을 건드린다.

화천의 7월은 물빛, 하늘빛, 연꽃 빛이 어우러진 풍경화다. 화천과 춘천의 경계쯤 자리한 서오지리는 북한강을 끼고 있는 마을이다. 춘천에서 5번 국도를 타고 사북면 소재지를 지나 현지사 입구에서 오른편 길로 접어들면 서오지리다. 7월이면 강변에 조성한 드넓은 연꽃단지에 연꽃이 피어 날이 맑으면 맑은 대로 좋고, 비가 오면 연꽃에 물방울이 맺혀 운치 있다.

오염된 습지를 연꽃 천국으로 바꾼 서오지리 연꽃단지 오염된 습지를 연꽃 천국으로 바꾼 서오지리 연꽃단지

서오지리는 옛날 이곳에 살던 세 노인이 '자신[吾]이 호미[鋤]로 약초[芝]를 캤다'는 의미로 붙인 이름이다. 1965년 춘천댐이 생기면서 건넌들이라고 부르는 마을 앞들 일부가 물에 잠겼는데, 쓰레기가 쌓여 악취가 나고 물고기가 죽었다. 오염된 습지를 살리기 위해 2003년부터 연을 심어, 지금은 꽃향기가 온 마을을 감싸는 연꽃단지가 됐다.

연꽃 바다 한가운데 설치한 관찰 데크 연꽃 바다 한가운데 설치한 관찰 데크

6월부터 꽃을 피우는 수련과 손톱만 한 노란 꽃이 고운 왜개연꽃, 연꽃의 대명사인 백련과 홍련, 가시 돋은 큰 잎사귀가 인상적인 가시연, 작지만 사랑스러운 어리연꽃 등이 어우러진 연꽃단지는 넓이가 15만 ㎡에 이른다. 주변에 방죽, 징검다리, 관찰 데크, 벤치 등이 마련되어 연꽃과 습지의 수생식물을 관찰하며 쉬기 좋다.

빗방울 맺힌 연꽃이 커다란 촛불 같다. 빗방울 맺힌 연꽃이 커다란 촛불 같다.

백련과 홍련은 7월 초부터 8월 말까지 피고 지기를 거듭한다. 초록 연잎에 커다란 촛불을 켜놓은 것 같은 연꽃은 보는 이의 감성을 자극한다. 연꽃은 오후에 꽃잎을 오므리니 가급적 정오 이전에 찾는 게 좋다.

비가 그칠 무렵 북한강 풍경이 산수화를 보는 듯하다. 비가 그칠 무렵 북한강 풍경이 산수화를 보는 듯하다.

북한강과 어우러지는 풍광도 근사하다. 방죽 남쪽 끄트머리에 있는 전망 데크에 서면 호수처럼 넓은 북한강이 반긴다. 강 하류는 춘천, 상류는 화천이다. 생태가 살아난 습지에 깃들어 사는 생명체도 다양하다. 물방개와 물장군, 참붕어, 미꾸리, 잉어는 기본이요, 열목어와 버들치, 황쏘가리가 한 식구다. 물닭, 호반새, 뜸부기, 꾀꼬리, 왜가리 같은 조류도 반갑다. 고운 연꽃에 눈 맞추고, 연잎에 또르르 구르는 물방울에 미소 짓고, 지난해 따고 버린 연밥 근처에서 연 씨를 줍다 보면 시간이 금세 흐른다.

연체험관의 맛있는 삼총사, 연꽃차와 연잎밥, 연아이스크림 연체험관의 맛있는 삼총사, 연꽃차와 연잎밥, 연아이스크림

연꽃단지를 느긋하게 둘러보고 연체험관으로 향한다. 연꽃과 연잎을 맛보고 체험하기 위해서다. 연잎을 곱게 갈아 넣어 초록빛을 띠는 연아이스크림은 산뜻하고 개운한 맛이 아이는 물론 어른 입에도 잘 맞는다. 달큼하고 부드럽게 넘어가는 연잎차, 구수하고 쫄깃한 연잎밥도 맛있다. 꽃 한 송이 통째로 우려내는 연꽃차는 눈, 코, 입으로 세 번 맛을 즐길 수 있어 더 특별하다. 연꽃차와 연잎을 잘게 썰어 만드는 연잎차는 백련만 사용한다. 녹차는 맨 처음 자란 새순으로 차를 덖지만, 연잎은 연밥이 익는 가을에 따야 깊고 그윽한 맛을 낼 수 있다고. 미리 신청하면 다도와 연잎밥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다. 체험 신청은 화천군청 관광정책과나 화천군관광안내소에 문의한다.

화천목재문화체험장에서 나무 향기를 맡으며 뚝딱거리는 체험이 즐겁다. 화천목재문화체험장에서 나무 향기를 맡으며 뚝딱거리는 체험이 즐겁다.

연꽃단지에서 5km 거리로 가까운 화천목재문화체험장은 화천에서 난 목재로 직접 만들고, 체험하는 공간이다. 굵직한 나무 기둥을 세워 원형으로 만든 건물이 남다른 인상을 준다. 휴대폰 거치대처럼 간단한 것부터 만드는 데 몇 시간 혹은 며칠이 걸리는 가구까지 체험 종류가 다양하다. 잣나무 칩을 잔뜩 깔아놓은 목재놀이체험장도 재밌다.

붕어섬에서 제일 인기 있는 수상 자전거, 월엽편주 붕어섬에서 제일 인기 있는 수상 자전거, 월엽편주

붕어섬은 신나는 수상 스포츠를 즐기거나 편안하게 쉬기 좋다. 패들을 밟아 움직이는 수상 자전거(월엽편주)가 제일 인기다. 월엽편주는 소설가 이외수가 지은 이름으로, 한가로이 강 위를 떠가는 듯 낭만적으로 보이지만 허벅지가 꽤 뻐근하다.

물의나라화천 쪽배축제가 열리는 붕어섬의 한가로운 오후 물의나라화천 쪽배축제가 열리는 붕어섬의 한가로운 오후

카누와 카약, 범퍼보트도 있고, 자전거나 전동 스쿠터, 전동 휠, 레일바이크, 짚라인도 즐겁다. 짚라인을 제외한 모든 즐길 거리 이용료가 30분에 1만 원인데, 비용을 지불하면 화천사랑상품권 5000원권을 준다. 화천군 전역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이다. 물의나라화천 쪽배축제 기간에는 붕어섬 전체가 축제의 장으로 변신한다.

물 위를 걷는 듯한 숲으로다리 물 위를 걷는 듯한 숲으로다리

'파로호 산소 100리길'은 화천의 청정한 자연을 대표한다. 산소길 중 백미로 꼽는 구간이 숲으로다리 일대다. 길고 긴 다리는 차라리 물의 다리에 가깝다. 다리 끝까지 걸어가서야 "아!" 하고 무릎을 친다. 물 위에 놓인 다리의 끝은 울창한 숲으로 연결된다. 수면에서 한 뼘이 될까 말까 한 높이로 나무다리가 길게 이어진다. 출렁이지 않고, 자전거를 타고 갈 수 있을 정도로 폭이 넉넉하다.

숲으로다리를 중심으로 데칼코마니를 이루는 풍경 숲으로다리를 중심으로 데칼코마니를 이루는 풍경

다리 길이는 약 1.2km, 물에 비친 산과 숲, 하늘과 구름, 마을이 어우러진 풍광이 걸작이다. 다리 중간쯤에는 숲에서 물줄기를 끌어와 설치한 음수대, 잠시 쉬었다 갈 벤치도 있다. 여름에는 오전 7~9시가 햇살이 고루 퍼져 근사하고, 오후에는 산 그림자가 다리를 덮는다. 숲으로다리에 가려면 미륵바위 앞 주차장에 두는 게 좋다.

인공 폭포 아래 다슬기 줍고 캠핑하기 좋은 딴산유원지 인공 폭포 아래 다슬기 줍고 캠핑하기 좋은 딴산유원지

숲으로다리를 지나 파로호 방면으로 가다 보면 딴산유원지와 토속어류생태체험관이 나온다. 산줄기에서 따로 떨어졌다고 해서 딴산이라 부르는데, 인공 폭포와 유원지가 조성되어 낚시꾼, 나들이객, 캠핑객이 모여든다.

토속어류생태체험관에서 만난 산천어 토속어류생태체험관에서 만난 산천어

토속어류생태체험관은 화천에 서식하는 다양한 어류를 전시·체험하는 곳이다. 화천은 겨울철 산천어축제로 큰 인기를 끄는데, 그 주인공 산천어의 생태와 자라는 모습을 관찰할 수 있다. 황쏘가리와 쏘가리, 배스, 자라에게 먹이 주는 것을 구경하고, 붕어 먹이 주기 체험도 가능하다.

거례리 수목공원의 사랑나무는 커플들이 사진 찍는 명소다. 거례리 수목공원의 사랑나무는 커플들이 사진 찍는 명소다.

서오지리, 숲으로다리와 함께 화천 3대 감성 여행지로 꼽는 거례리 수목공원의 사랑나무도 볼 만하다. 물안개 자욱한 이른 아침이나 비가 내리는 날에는 또 다른 운치가 있다.

<당일 여행 코스>
서오지리 연꽃단지→화천목재문화체험장→숲으로다리→붕어섬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서오지리 연꽃단지→화천목재문화체험장→붕어섬→거례리 수목공원
둘째 날 / 숲으로다리→화천 꺼먹다리→토속어류생태체험관→딴산유원지

추천가볼만한곳 메인이동 배너

여행정보

관련 웹사이트 주소
문의전화
  • 화천군청 관광정책과 033)440-2530, 2329
  • 화천군관광안내소 033)440-2575, 2557
  • 화천목재문화체험장 033)441-9929
대중교통 정보
  • [기차] 용산역-춘천역, ITX-청춘 하루 18~30회(06:00~22:44), 약 1시간 15분 소요. 춘천농협 앞에서 39번 버스(원평마을·지촌리행), 지촌리 정류장 하차, 약 1시간 30분 소요.
    * 문의 : 레츠코레일 1588-7788, www.letskorail.com
  • [버스] 서울-화천,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하루 24회(07:05~19:35) 운행, 약 2시간 45분 소요.
    * 문의 : 동서울종합터미널 1688-5979, www.ti21.co.kr
자가운전 정보
  • 서울춘천고속도로 강촌 IC→403번 지방도→강촌로→경춘로→의암교차로에서 화천 방면 우측→박사로→신매교차로에서 좌회전→서상로→영서로→말고개터널→영서로→현지사 옆길→서오지리 연꽃단지
  • 팔당대교→6번 국도→조안교차로에서 45번 국도→금남교차로에서 가평 방면 좌회전→경춘북로→경춘로→의암교차로에서 화천 방면 우측→박사로→신매교차로에서 좌회전→서상로→영서로→말고개터널→영서로→현지사 옆길→서오지리 연꽃단지
숙소
주변 음식점
  • 화천삼나물밥상 : 삼나물정식, 화천읍 중앙로1길, 033)442-2224
  • 화천어죽탕 : 어죽탕, 간동면 파로호로, 033)442-5544
  • 미륵바위쉼터 : 두부전골·다슬기해장국, 화천읍 평화로, 033)441-0514
  • 화천막국수 : 막국수, 화천읍 평화로, 033)442-5255
축제와 행사 정보
주변 볼거리
  • 감성마을(이외수문학관), 동구래마을, 파로호, 비수구미, 물빛누리호(파로호 유람선), 화천박물관, 화천생태영상센터, 삼일계곡 등

글, 사진 : 김숙현(여행작가)

※ 위 정보는 2017년 6월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에 사용된 텍스트, 사진, 동영상 등의 정보는 한국관광공사가 저작권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기사의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

  • 담당부서 : 국내관광진흥팀
  • 등록 및 수정문의 : 033-738-3413
  • 관광안내문의 : 1330(일반, 공중전화, 핸드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