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홈페이지 위치정보

본문시작

게시글 상세보기

훈련원공원

  • 조회 : 21309
훈련원공원 사진1 훈련원공원 사진2 훈련원공원 사진3 훈련원공원 사진4 훈련원공원 사진5 훈련원공원 사진6 훈련원공원 사진7 훈련원공원 사진8
  • 위치 서울특별시 중구 을지로 227 (을지로5가)
  • 쉬는날 연중개방
  • 개요

    훈련원 터는 병사의 무술훈련 및 병서·전투대형 등의 강습을 맡았던 훈련원이 있었다. 훈련원은 조선 태조 원년(1392)에 설치되어 처음에는 훈련관으로 불렀는데 태종 때 이곳으로 옮겨 청사 남쪽에 활쏘기 등 무예를 연습하고 무과시험을 보는 대청인 사청을 지었으며 세조 12년(1466)에 훈련원으로 고쳤다. 많은 무장들이 이 훈련원에서 오랜기간동안 시험과 봉직의 과정을 거쳤는데 충무공 이순신이 별과시험에서 말을 달리다가 실수로 낙마하여 왼쪽다리에 부상을 입은 곳도 이 훈련원이고, 봉사·참군 등 하위관직이 여러해 동안 복무하던 곳도 훈련원이었다. 중종반정(1506)때 박원종 등이 훈련원에 모여서 장사들을 나누어 배치하고 밤중에 창덕궁 진입로에 진을 친 일도 있었다. 그러나 5백여년의 역사를 갖고 여러 가지 군사관계의 일을 집행하던 훈련원도 국가의 대세가 기울어짐과 함께 막을 내리게 되었다. 1907년 8월에 체결된 한일신협약(일명 丁未7조약)에 의해 훈련원에서 군대해산식이 거행되고 한국 군인들에 대한 무장해제가 집행되었다. 이 군대해산으로 비분한 감정을 억제하지 못하던 장병들은 일본 단국이 지급한 은사금을 거부하고 의병부대에 합류함으로써 이제까지 재래식 무기와 체계적인 훈련을 받지 못한 채 활동하던 의병전쟁에 새로운 활력소가 되었다. 같은 해 12월 이인영과 허위가 중심이 된 서울 진공 작전도 신식무기와 병술에 익숙한 해산군인이 중심이 되었다. 이후 이들은 일본의 토벌작전이 치열해지자 그 활동무대를 국외로 옮겨 간도와 러시아등지에서 무장독립투쟁을 전개하였다. 한편, 현재의 훈련원공원 및 주차장이 건설되기 이전 이곳에는 적벽돌로 장식되고 내부구조는 백두산에서 벌목되어 압록강을 따라 황해로 운반된 육송으로 지어진 목조건물이 있었다. 이 건물 철거시 회수한 목재를 가공하여 여기 안내판을 제막하는데 사용함으로써 옛 내음을 보존하고자 하였다.

  • 관련 홈페이지 서울의 공원 http://parks.seoul.go.kr
  • 정보제공자
    • 한국문화관광연구원
  • 이용가능시설 중앙광장, 휴게광장, 벤치 등
  • 화장실 있음
  • 주차시설 없음
  • 애완동물 동반 가능 여부 생태계 보전과 대중의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출입 자제
  • 관광명소
  • 음식점
  • 숙박

항목 선택·해제 버튼을 통해 주변관광 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본 정보는 현지 사정에 따라서 변경될 수 있으니 전화 문의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에 사용된 글,사진, 동영상 등의 저작권은 한국관광공사에 있으므로 사전 허가 없이 사용을 금합니다.

  • 담당부서 : 국내온라인홍보팀
  • 등록 및 수정문의 : 033-738-3574
  • 관광안내문의 : 1330(일반, 공중전화, 핸드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