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수0

사진보기

안전여행지수

‘안전여행지수’란? SK텔레콤 SafeCaster에서 제공하는 여행지 혼잡도
데이터를 기반으로, 혼잡도가 낮은 여행지는 ‘양호’ ↔ 혼잡도가 높은
여행지는 ‘경계’로 표시되는 지수입니다.

시간별/일별 혼잡도

※ 안전여행지수는 해당 여행지가 위치한 주소 ‘동’ 기준 혼잡도를 기준으로 제공하기 때문에 실제
여행지의 혼잡도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코로나 세부 현황 보기

코로나 확진자 현황

백신 접종 현황

* 아라가야 문화를 알 수 있는 유적, 함안 말이산 고분군 *

함안군은 남쪽이 높고, 북쪽이 낮은 분지로 북과 서는 낙동강과 남강으로 남과 동은 600m가 넘는 산으로 둘러 있다. 이 고분군은 아라가야의 도읍지였던 가야읍 도항 · 말산리 일원에 위치하며 찬란한 가야문화를 생생하게 보여주는 유적이다. 아라가야 왕들의 무덤으로 생각되는 100여기의 대형고분들은 높은 곳에 열을 지어 위치하고, 그 아래로 1,000여기나 되는 중소형의 고분들이 분포하고 있다. 이 고분군은 일제강점기에 처음 조사되었는데, 당시 제34호분은 봉토(封土)의 지름이 39.3m, 높이가 9.7m나 되는 최대 규모의 왕릉이었다. 최근에는 고분군 북쪽끝 자락에 있는 마갑총에서 고구려의 고분벽화에 그려진 것과 같은 말갑옷이 출토되었고, 다섯 사람의 순장 인골(人骨)이 확인된 제8호분의 조사로 더욱 유명해지게 되었다.

* 함안 말이산 고분군의 역사적 사실과 의의 *

현재까지의 발굴조사를 통해 알게 된 사실은 다음과 같다.첫째, 공자모양의 굽다리접시(工字形 高杯)불꽃모양의 창을 낸 굽다리접시(火焰型透窓高杯)는 아라가야가 여러 가야 중에서도 독특한 문화를 가진 독자적인 정치세력 이었음을 확인시켜 주었다.둘째, 각종의 큰칼 · 갑옷 · 말갑옷 · 새가 달린 비늘쇠(有刺利器)같은 철제품과 금·은 ·유리· 옥으로 만든 장신구들은 아라가야 왕의 강력한 위상을 보여 주었다.셋째, 기원전후부터 6세기 중반까지 만들어진 이 고분군은 아라가야의 성립 · 발전 · 멸망의 과정을 상세하게 보여주고 있다.넷째, 이 고분군의 출토품과 같은 유물은 동래 · 경주 · 일본에서도 확인되고 있다. 아라 가야의 산물이 다른 가야와 신라, 일본열도의 왜까지 수출되었음을 보여준다.다섯째, 고분군의 규모와 화려한 유물들은 6세기경의 아라가야가 남부가야의 중심으로 주변국들과 교섭하던 모습을 그려볼 수 있게 해주었다. 현재는 이 고분군이 위치한 곳을 끝 말자의 말산(末山)이라 부르고 있다. 그러나 말산은 말이산으로 불렸었다. 말이산(末伊山) 마리산은 머리산이었다. 원래는 아라가야의 시조가 등장하고, 역대 왕들이 묻혔던 우두머리의 산이었다.

상세정보

상세정보

내위치 새로고침 지도 펼치기 지도 접기

모두의 여행 '무장애여행'

여행톡

여행톡

등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추천여행

연관정보

직접 찍은 여행지 사진을 올려주세요

[사진 파일 첨부시 유의사항]
  • 사진 활용에 저작권 문제가 없는 사진만을 첨부 부탁드립니다.
  • 상표권 및 초상권에 문제가 없는 직접 촬영한 사진만을 등록 부탁드립니다.
    (인물, 얼굴 노출 삼가 )
  • 사진 파일은 jpg, jpeg, png 확장자만 업로드 가능합니다.
  • 사이즈는 700px 이상의 사이즈만 업로드 가능합니다.
  • 사진은 최대용량 10Mb를 넘을 수 없습니다.
약관보기
※ 저작권 보증 및 제공 동의

지역관광지(업소) 홍보를 목적으로 귀하(기관)에서 우리 공사에 제공하는 자료(사진,원고 등)에 대한 저작권 및 소유권을 귀하(기관)가 보유하고 있음을 보증하여야 합니다.

만일, 귀하(기관)가 제공한 자료가 제3자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제3자에게 손해가 발생하는 등 자료와 관련하여 법적 분쟁이 발생했을 경우, 모든 책임은 귀하(기관)에 있으며 귀하(기관)의 비용과 노력으로 분쟁을 해결해야 하며 함을 알려 드립니다.

귀하(기관)에서 우리 공사에 제공하는 자료(사진, 원고, 영상 등)는 지역관광지(업소) 홍보 목적으로 타기관(공공기관, 포탈사이트 등)에 제공 될 수 있으며, 민원 제기 등의 사유로 귀하(기관)의 정보를 더 이상 제공하기에 어렵다고 판단되는 경우, 사전 동의 없이 삭제 처리할 수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해당 여행지의 발도장을 남기셨습니다!

※발도장은 여행지별 1일 1회 남길 수 있습니다.

이미 발도장을 남긴 여행지 입니다.

※발도장은 여행지별 1일 1회 남길 수 있습니다.

내위치 새로고침

여행콕콕 제공 여행지 안내

다양한 행동유형 데이터를 바탕으로 맞춤형 안전여행지와
맛집 정보를 제공합니다.
SK텔레콤 데이터를 활용하여 경계~양호 4단계로 여행지별
‘안전여행지수’를 안내하고 있습니다.

양호:50~100, 보통:30~49, 주의:10~29, 경계:0~9 자료제공:safecaster 양호:50~100, 보통:30~49, 주의:10~29, 경계:0~9 자료제공:safecas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