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수0

사진보기

안전여행지수

‘안전여행지수’란? SK텔레콤 SafeCaster에서 제공하는 여행지 혼잡도
데이터를 기반으로, 혼잡도가 낮은 여행지는 ‘양호’ ↔ 혼잡도가 높은
여행지는 ‘경계’로 표시되는 지수입니다.

시간별/일별 혼잡도

※ 안전여행지수는 해당 여행지가 위치한 주소 ‘동’ 기준 혼잡도를 기준으로 제공하기 때문에 실제
여행지의 혼잡도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코로나 세부 현황 보기

코로나 확진자 현황

백신 접종 현황

사도는 바다 한가운데 모래로 쌓은 것 같은 섬, 모래‘사(沙)’와호수‘호(湖)’를 써 사호라 부르다가 행정구역 개편 때 사도라 하였다. 모래가 아름다운 사도는 한때 공룡들의 천국이었다. 사도 일원은 지난 200년 12월 중생대 백악기로 추정되는 공룡발자국 화석이 발견되어 전라남도 지정문화재로 지정된 곳이다. 국내는 물론 세계에 내놓아도 손색이 없는 공룡발자국 화석지로 세계 최장 보행열의 발자국화석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중생대 백악기의 퇴적암과 화성암 등을 같은 장소에서 볼 수 있어 다양하고 독특한 자연경관을 접할 수 있다. 여수반도에서 비교적 멀지 않는 곳에 위치해 자연경관이 잘 보존된 블루벨트지역으로 주목받고 있다. 모래섬 사도에 내리면 가장 먼저 여행자들을 반겨주는 건 선착장 입구 양편에 서 있는 대형 공룡 조형물이다. 사도 입구에서부터 이 곳이 공룡과 관련된 곳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섬 입구에 위치한 사도 관광센터에서는 공룡발자국 화석과 섬의 풍경을 담은 사진들이 관광객들을 맞이해주고 잠깐에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사도와 중도 사이에 회백색의 부드러운 곡선을 그리는 양면해수욕장이 있는데 주민들은 이곳을 ‘섬마켓’이라고 부른다. 상에 오를 반찬이 걱정되는 날엔 빈 바구니를 들고 부담 없이 찾아와 몸을 건강하게 만드는 해조류를 한 아름 거둬 가는 곳이기도 하고 물이 맑고 수심이 얕아 해수욕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여행톡

여행톡

등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추천여행

추천여행연관정보

직접 찍은 여행지 사진을 올려주세요

[사진 파일 첨부시 유의사항]
  • 사진 활용에 저작권 문제가 없는 사진만을 첨부 부탁드립니다.
  • 상표권 및 초상권에 문제가 없는 직접 촬영한 사진만을 등록 부탁드립니다.
    (인물, 얼굴 노출 삼가 )
  • 사진 파일은 jpg, jpeg, png 확장자만 업로드 가능합니다.
  • 사이즈는 700px 이상의 사이즈만 업로드 가능합니다.
  • 사진은 최대용량 10Mb를 넘을 수 없습니다.
약관보기
※ 저작권 보증 및 제공 동의

지역관광지(업소) 홍보를 목적으로 귀하(기관)에서 우리 공사에 제공하는 자료(사진,원고 등)에 대한 저작권 및 소유권을 귀하(기관)가 보유하고 있음을 보증하여야 합니다.

만일, 귀하(기관)가 제공한 자료가 제3자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제3자에게 손해가 발생하는 등 자료와 관련하여 법적 분쟁이 발생했을 경우, 모든 책임은 귀하(기관)에 있으며 귀하(기관)의 비용과 노력으로 분쟁을 해결해야 하며 함을 알려 드립니다.

귀하(기관)에서 우리 공사에 제공하는 자료(사진, 원고, 영상 등)는 지역관광지(업소) 홍보 목적으로 타기관(공공기관, 포탈사이트 등)에 제공 될 수 있으며, 민원 제기 등의 사유로 귀하(기관)의 정보를 더 이상 제공하기에 어렵다고 판단되는 경우, 사전 동의 없이 삭제 처리할 수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해당 여행지의 발도장을 남기셨습니다!

※발도장은 여행지별 1일 1회 남길 수 있습니다.

이미 발도장을 남긴 여행지 입니다.

※발도장은 여행지별 1일 1회 남길 수 있습니다.

내위치 새로고침

여행콕콕 제공 여행지 안내

다양한 행동유형 데이터를 바탕으로 맞춤형 안전여행지와
맛집 정보를 제공합니다.
SK텔레콤 데이터를 활용하여 경계~양호 4단계로 여행지별
‘안전여행지수’를 안내하고 있습니다.

안전여행지수 - 양호:50~100, 보통:30~49, 주의:10~29, 경계:0~9 자료제공:safecaster 안전여행지수 - 양호:50~100, 보통:30~49, 주의:10~29, 경계:0~9 자료제공:safecas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