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수
본문 내용
4 한탄강주상절리길은 비둘기낭폭포를 기점으로 신비한 협곡과 기암절벽을 감상하며 걷는 지질 트레일이다. 2015년 한탄강이 국가지질공원으로 지정되면서 조성해 총 5개 코스를 개통했다. 지난여름 태풍에 훼손된 1·2·4·5코스는 아직 복구가 덜 끝나, 현재 3코스 벼룻길만 개방한다. 벼룻길은 ‘아래가 강가나 바닷가로 통하는 벼랑길’을 뜻하는 순우리말이다. 이름처럼 다각형 기둥 모양 주상절리를 좌우에 거느린 깊고 거대한 협곡을 따라 걷는다. 한탄강 협곡과 주상절리는 화산이 폭발해서 마그마가 흐른 자리에 생긴 지형이다. 수십만 년 전 북녘땅 평강군 오리산에서 수차례 마그마가 분출했다. 한탄강을 따라 철원과 포천, 연천을 지나 파주, 문산까지 100km 이상 흘러온 마그마가 식으면서 주상절리가 되고, 그 틈으로 다시 강물이 흘러 깊은 현무암 협곡을 만들었다. 국내에서 유일한 현무암 협곡이다. 2020년 7월에 여의도 면적의 400배에 해당하는 한탄강 일대 1165.61㎢가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등재됐다. 벼룻길은 비둘기낭폭포(천연기념물 537호)에서 출발해 멍우리협곡(명승 94호)을 따라 부소천교까지 이어지는 6km 트레일이다. 비둘기낭폭포 주차장에 주차하고 한탄강지질공원 입구를 지나 왼쪽 계단으로 내려가면 동굴을 품은 비둘기낭폭포와 폭포 아래 짙푸른 소가 신비로운 모습을 드러낸다. 비둘기낭이라는 이름은 비둘기 둥지처럼 움푹한 모양에서 유래했다. 비둘기 수백 마리가 서식해 비둘기낭이라 했다는 이야기도 있다. 독특한 분위기 때문에 드라마 〈추노〉 〈괜찮아, 사랑이야〉 〈킹덤〉 〈아스달 연대기〉, 영화 〈최종병기 활〉 〈늑대소년〉 등의 촬영지로도 주목받았다. 폭포 부근 한탄강전망대에 서면 멀리 강을 가로지른 다리가 눈에 띈다. 한탄강주상절리길의 랜드마크인 포천한탄강하늘다리다. 길이 200m, 폭 2m 출렁다리 위에서 바라보는 50m 아래 협곡이 장관이다. 바닥에 설치한 강화유리가 공포감을 자극하지만, 그냥 지나치기 아쉽다. 체중 80kg 성인 1500명이 동시에 지나갈 수 있도록 설계했다니 안심해도 좋다. 다리를 건너 되돌아와 조붓한 숲길을 지나고 멍우리협곡전망대에 오른다. 나무와 풀숲에 가려 보일 듯 말 듯 애태우던 협곡이 시원하게 펼쳐진다. 높이 30~40m 주상절리가 4km나 이어지는 멍우리협곡은 한탄강에 마그마가 흘러 협곡이 형성된 과정을 알 수 있어 학술 가치가 높다. 아무것도 모르고 봐도 장엄한 풍경에 그저 탄성이 나온다. ‘한국의 그랜드캐니언’이라는 표현에 고개가 끄덕여진다. 아늑한 숲속 오솔길과 숨은 듯 자리한 캠핑장, 한적한 마을과 경작지를 지나 벼룻교에 이르면 다시 탁 트인 조망을 마주한다. 협곡을 잇는 아치 모양 다리 밑으로 강물이 유유히 흐르고, 다리를 건너면 벤치와 작은 쉼터가 있다. 여기서 10분 더 가면 트레일 종착점인 부소천교다. 산정호수에서 발원한 부소천이 이곳에서 한탄강과 합류한다. 부소천교를 건너가면 전혀 다른 풍경이 열린다. 추수를 끝낸 드넓은 평야가 멀리 산 아래까지 펼쳐져 지금껏 걸어온 길이 아득하게 느껴진다. 비둘기낭폭포에서 부소천교는 이따금 오르막과 내리막이 있지만, 길이 대체로 평탄해 2시간이면 걸어갈 수 있다. 비둘기낭폭포에 주차했다면 돌아가는 시간을 고려해 일정을 넉넉히 잡는다. 부소천교 앞에 주차장이 있으나, 대중교통은 들어오지 않는다. 버스나 택시를 타려면 농로를 따라 30~40분 걸어야 한다. 매점은 비둘기낭폭포 앞, 멍우리협곡전망대와 벼룻교 사이에 하나씩 있다. 포천에 가볼 만한 다른 관광지도 많다. 먼저 국민관광지로 꼽히는 산정호수가 비둘기낭폭포에서 차로 15~20분 거리에 있다. 억새가 유명한 명성산을 비롯해 크고 작은 봉우리가 호수와 어울려 절경이다. 조각공원을 둘러보거나 놀이동산을 이용할 수 있고, 호수를 한 바퀴 도는 둘레길을 따라 편안하게 산책을 즐겨도 좋다. 둘레길 일부 구간에 나무 덱을 설치해 물 위를 걷는 느낌이다.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에서 돌담병원으로 등장한 건물도 이곳에 있다. 버려진 채석장을 복합 문화 예술 공간으로 바꾼 포천아트밸리에 들러보자. 화강암을 채석하며 파 들어간 웅덩이에 샘물과 빗물이 흘러 형성된 천주호를 비롯해 조각공원, 천문과학관, 산마루공연장, 돌문화홍보전시관 등이 있다. 가라앉은 화강토가 반사돼 에메랄드빛을 띠는 천주호는 〈푸른 바다의 전설〉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화유기〉 등 인기 드라마 촬영지로 유명하다. 천주호가 자리한 정상까지 모노레일을 타고 편하게 갈 수 있다. 실내 시설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산 방지를 위해 당분간 운영하지 않는다. 전통주 제조업체 배상면주가가 운영하는 전통술박물관 산사원도 있다. 박물관 1층에서 전통주에 대한 지식과 정보를 얻은 뒤 지하로 내려가면 전통주 시음장과 판매장이 있다. 시중에서 보기 힘든 술도 판매한다. 입장료 3000원은 막걸리 한 병과 바꿔준다. 마당 한쪽을 가득 채운 커다란 옹기 400여 개에서 전통 증류주가 익어가는 풍경이 이채롭다. 〈당일 여행 코스〉 한탄강주상절리길 3코스 벼룻길(비둘기낭폭포-포천한탄강하늘다리-멍우리협곡전망대-부소천교)→산정호수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한탄강주상절리길 3코스 벼룻길(비둘기낭폭포-포천한탄강하늘다리-멍우리협곡전망대-부소천교)→산정호수 둘째 날 / 전통술박물관 산사원→포천아트밸리 ○ 관련 웹 사이트 주소 - 포천으로떠나는여행(포천시 문화관광) - 한탄강지질공원 - 산정호수 - 포천아트밸리 - 전통술박물관 산사원 ○ 문의 전화 - 포천시한탄강사업소 031)538-3124 - 한탄강지질공원 031)538-2312 - 포천아트밸리 1668-1035 - 전통술박물관 산사원 031)531-9300 ○ 대중교통 정보 [버스] 서울-포천,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하루 28회(06:30~20:20) 운행, 1시간 10분~1시간 40분 소요. 포천시외버스터미널에서 신읍7통·기업은행앞 정류장까지 도보 이동, 53번 일반버스 이용, 유네스코세계지질공원·비둘기낭 정류장 하차. * 문의 : 동서울종합터미널 1688-5979 시외버스통합예매시스템 포천시외버스터미널 1666-5068 ○ 자가운전 정보 세종포천고속도로 신북IC2교→국도37호선 연천·전곡 방면→국도37호선 주원리·관인 방면→창동로 관인 방면→방골길 대회산리·운천 방면→지방도78호선→비둘기낭폭포 무료주차장 ○ 숙박 정보 - 한화리조트 산정호수 안시 : 영북면 산정호수로, 031)534-5500 - 비둘기낭황토펜션 : 영북면 방골길, 031)536-7195 - 별빛하늘펜션 : 영북면 산정호수로, 031)533-2604 ○ 식당 정보 - 이모네식당 : 우렁쌈밥·우렁된장찌개, 영북면 산정호수로411번길, 0507-1404-6173 - 산비탈손두부 : 두부버섯전골·순두부정식, 영북면 산정호수로, 031)534-3992 - 솟대 : 한우등심·이동갈비·생갈비, 영북면 산정호수로, 031)533-5596 ○ 주변 볼거리 평강랜드, 허브아일랜드, 아프리카예술박물관, 국립수목원 ※ 위 정보는 2020년 12월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에 사용된 텍스트, 사진, 동영상 등의 정보는 한국관광공사가 저작권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기사의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
조회수

당신을 위한 여행박스

인기순

혹시 여행 중 이신가요?

연관정보

        여행톡

        등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